로고

KBS 노동조합
노동조합 가입서 익명게시판
  • 활동보고
  • 활동보고

    활동보고

    18대 활동보고 ◆ “민간인 사찰 자행하는 공수처 즉각 해체하라" KBS노동조합, 국회 기자회견

    페이지 정보

    profile_image
    작성자 관리자
    댓글 댓글 0건   조회Hit 59회   작성일Date 22-10-12 18:26

    본문

    “민간인 사찰 자행하는 공수처 즉각 해체하라"

    KBS노동조합국회 기자회견

     

    b17d7c7bc0b47aa80e6ac05d011fe486_1665566795_5653.jpg
     



    KBS노동조합은 오늘(2 10국회 소통관에서 한반도 인권과 통일 위한 변호사 모임행동하는자유시민, 자유언론국민연합, 올바른여성연합 등 시민사회 및 법률단체와 함께 무차별 통신사찰을 자행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의 해체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.

     

    공수처는 KBS노동조합 소속 취재기자 등 언론인과 민간인 등 3백여 명에 대한 무차별 통신조회를 통해 휴대전화 사용자 이름과 주소 등을 털어가 큰 반발을 사고 있습니다.

     

    특히 KBS노동조합이 지난해 8월 언론독재법 저지 투쟁에 참여한 노조 간부와 변호사시민사회단체 대표 등이 집중적으로 통신 사찰을 한 정황이 확인돼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.

     

    KBS노동조합은 공수처의 무차별 통신사찰은  헌법적이고  법치적인 통신 사찰은 사실상 언론 탄압의 한 형태로 규정한다며 공수처 해체와 함께 문재인 대통령의 공개적인 대국민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을 촉구했습니다.

     

    조합은 또 김의철 KBS사장에게 취재활동을 하는 KBS기자와 PD부터 통신사찰 전수조사를 해줄 것을 공개적으로 요구해왔지만 묵묵부답이라며 “KBS 법인 명의의 법인폰에 대한 통신사찰 전수조사를 즉각 시행할 것을 요구했습니다.

     

    2022 2 10






    추천0

    댓글목록

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